광고

행복청, 안전한 공공건축물 건립에 앞장

안전·품질 보증 공공시설협의체 회의 개최

권병창기자 | 기사입력 2024/03/26 [15:42]

행복청, 안전한 공공건축물 건립에 앞장

안전·품질 보증 공공시설협의체 회의 개최

권병창기자 | 입력 : 2024/03/26 [15:42]

▲ 공공시설협의체 회의


[환경이슈신문=권병창기자] 행복청은 행복도시 내 공공건축물의 안전 및 품질 확보를 통한 주민의 만족도 향상을 위해 '안전·품질 보증 공공시설협의체 회의'를 3월 20일(수)에 개최했다.

협의체 회의는 행복청, 공사관계자(감리단·시공사 등) 및 전문가가 함께 참여하며, ▲건설 현장별 안전관리체계 점검 및 예방방안 ▲우수 시공사례 공유 및 신기술·신공법 학습 ▲공사현장 합동점검 및 현안 청취 등 전반적인 안전·품질 관리에 관한 사항을 논의하기 위해 구성·운영하고 있다.

이번 회의에서는 집현동(4-2생활권)·합강동(5-1생활권)·산울동(6-3생활권) 복합커뮤니티센터 등 관계자들이 함께 참여하여 평생교육원 공사 현장을 합동점검하고 안전·품질 관리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대전지방고용노동청 안전·보건교육 담당자로부터 작업자의 추락 방지 등 안전 확보를 위한 방안에 대해 자문을 받고, 가시설물(비계, 동바리 등) 설치현황 및 계획과 관련하여 현장별 안전사고 예방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안정희 공공시설건축과장은 “선제적인 건설현장 안전관리를 통해 무재해 현장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줄 것”을 공사관계자에게 당부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