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고용노동부, 장마철 물류센터 온열질환 예방 긴급 점검

김해마트통합센터에 냉방장치 및 환기시설 등 추가 설치 당부

권병창기자 | 기사입력 2024/07/10 [11:54]

고용노동부, 장마철 물류센터 온열질환 예방 긴급 점검

김해마트통합센터에 냉방장치 및 환기시설 등 추가 설치 당부

권병창기자 | 입력 : 2024/07/10 [11:54]

▲ 여름철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예방가이드 포스터


[환경이슈신문=권병창기자]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은 7월 10일 10:00, 폭염 관심예보가 발령된 경남 김해시에 있는 롯데글로벌로지스 김해마트통합센터를 방문하여 ‘온열질환 예방 가이드’ 이행 상황을 점검하고, 더위 속에서 일하고 있는 근로자들을 격려했다.

이날 방문한 김해마트통합센터는 공산품을 처리하는 상온센터와 신선식품을 처리하는 저온센터로 운영되며, 통합센터의 여러 현장에는 고령자 등 온열질환 민감군이 많이 종사하여 폭염에 따른 근로자 건강 보호에 많은 관심과 관리가 필요한 상황이다.

특히, 상온센터의 경우 작업 강도가 높은 수동 작업이 많아 여름철 작업자의 체감온도를 낮추기 위한 냉방장치 및 환기시설 설치가 매우 중요하다.

이정식 장관은 순회 점검을 진행하면서 시원한 물이 제공되는지, 냉방장치와 환기시설이 제대로 가동되는지, 폭염 단계별 휴식시간을 부여하는지 등 실내작업장에서의 온열질환 예방 3대 기본수칙 이행 여부를 직접 살폈다.

이정식 장관은 일부 지방의 호우 상황에 대한 철저한 대비를 강조하는 한편, “장마철은 습도가 높아 냉방장치가 없는 장소에서 주·야간 작업을 할 경우 온열질환자가 많이 발생할 수 있다.”라며, 이런 질환을 예방하기 위해 “작업장소에 에어컨·제트팬 등 냉방 및 환기장치를 설치하여 온열질환을 미연에 방지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이에 롯데글로벌로지스 부문장은 “김해통합물류센터 시설관리를 담당하는 롯데마트와 협의하여 물류센터 1층과 3층에 냉방 및 환기장치를 설치하고, 체감온도를 상시 확인하여 폭염 단계별로 휴식시간을 매시간 10~15분씩 부여하는 등 근로자의 온열질환 예방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정식 장관은 현장점검에 앞서 이뤄진 간담회에서 고령자, 기저질환자 등 온열질환 민감군에 대한 건강관리 실태를 확인하면서 “온열질환자 발생 시 혼자 휴식을 하거나 귀가하는 도중 사망하는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반드시 119에 연락하여 건강 이상 유무를 확인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고용노동부는 올해 여름은 평년보다 기온이 높고,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폭염·호우·태풍에 따른 재난 예방을 위해 지방관서장의 현장점검을 확대하고 환경부, 기상청 등 관계부처와 함께 사업장의 대응 상황을 지속 점검할 계획이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