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행정안전부, 충청권·전라권 호우경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2단계 가동

호우 대처 중대본 2단계로 격상하고 범정부 총력대응

허명숙기자 | 기사입력 2024/07/10 [11:07]

행정안전부, 충청권·전라권 호우경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2단계 가동

호우 대처 중대본 2단계로 격상하고 범정부 총력대응

허명숙기자 | 입력 : 2024/07/10 [11:07]

▲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국민행동요령


[환경이슈신문=허명숙기자] 행정안전부는 저기압과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현재 충청권, 전라권 등에 호우경보가 발효되어 많은 비가 예상됨에 따라 7월 10일 02시 30분부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1단계에서 2단계로 격상하고, 호우 위기경보 수준을 ‘주의’에서 ‘경계’ 단계로 상향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장은 관계부처와 지자체에게 호우 대처에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을 강조하며 인명피해 예방을 최우선 목표로 과감할 정도로 선제적인 대피·통제 등 안전조치를 취할 것, 연이은 호우로 지반이 약화되어 산사태 등 사면붕괴 위험이 크므로, 위험지역 인근 주민을 신속히 대피시길 것, 댐 수문 개방으로 하류부 저지대에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유관기관 간 유기적으로 소통하고, 주민 안내 및 위험지역 통제에 철저를 기할 것, 지하차도·반지하주택·지하주차장 등 지하공간 침수를 대비하여 대피 및 통제체계를 다시 한번 점검하고, 위험상황 우려 시 선제적으로 조치할 것, 피해가 발생한 지역은 가용할 수 있는 자원을 총동원하여 신속히 응급 복구하고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조치에 만전을 기할 것 등 중점 관리사항을 당부했다.

이상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장은 “정부는 이번 집중호우로 국민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총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히며, “국민 여러분께서도 머물고 계신 지역의 기상정보를 틈틈이 확인하시고, 산사태 우려지역, 하천변, 지하공간 등 위험한 지역 접근을 자제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