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상주박물관, 우리 지역의 역사와 문화 보존에 기여할 7권의 학술총서 배포

편집국 | 기사입력 2024/04/16 [08:06]

상주박물관, 우리 지역의 역사와 문화 보존에 기여할 7권의 학술총서 배포

편집국 | 입력 : 2024/04/16 [08:06]

▲ 상주박물관, 우리 지역의 역사와 문화 보존에 기여할 7권의 학술총서 배포


[환경이슈신문=편집국] 상주박물관은 우리 지역의 역사와 문화를 담은 7권의 상주박물관 학술총서를 배포한다.

이번에 배포할 7권의 책은 ‘연안이씨 식산종가 이장분묘에 관한 학술조사연구Ⅰ·Ⅱ’, ‘상주 이부곡토성’ 등의 매장 유산 발굴조사 내용을 수록한 학술조사총서 3권과 ‘상주와 불교, 천년의 인연’, ‘인쇄·출판, 역사와 지혜의 숲을 만들다’, ‘상주 낙동강, 터전과 삶’ 등 특별기획전시 도록 3권, 그리고 번역총서인‘형제급난도’1권이다.

상주박물관에서 제작한 7권의 책은 상주박물관의 학예연구사뿐 아니라 관련분야의 전문가들이 우리 지역의 유적과 유물, 그리고 문헌자료를 철저히 분석하고, 직접 발로 뛰며 지역민들의 살아있는 이야기를 담아낸 것인 만큼, 지역의 문화와 역사를 소중히 잇대어 나가기 위한 중요한 자료이다.

한편, 이 책들은 지역의 학교 및 도서관, 그리고 박물관의 유물 기증·기탁자, 향토연구위원과 더불어 전국의 박물관, 문화유산 조사기관 등에 배포해 상주의 문화유산을 널리 홍보하고 연구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상주박물관은 앞으로도 지역의 역사와 문화의 보존 및 활용, 홍보에 노력을 기울여 우리 지역 문화유산의 역사·문화적 가치를 높이고, 시민들의 일상에 조금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