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안동시, '2024 낙동강 클린안동 가꾸기' 활동 개시

7개 단체, 깨끗하고 쾌적한 낙동강변 조성 위해 정화활동 펼친다

편집국 | 기사입력 2024/04/16 [07:55]

안동시, '2024 낙동강 클린안동 가꾸기' 활동 개시

7개 단체, 깨끗하고 쾌적한 낙동강변 조성 위해 정화활동 펼친다

편집국 | 입력 : 2024/04/16 [07:55]

▲ 안동시, '2024 낙동강 클린안동 가꾸기' 활동 개시


[환경이슈신문=편집국] 안동시는 4월 15일 낙동강변 둔치에서 3개 단체(안동시자연보호협의회, 안동소방서 남성의용소방대, 한국자유총연맹 안동시지회)의 정화 활동을 시작으로 2024년'낙동강 클린안동 가꾸기' 활동을 본격 개시했다.

‘낙동강 클린안동 가꾸기’는 4월 15일부터 10월 25일까지 매주 월요일이나 금요일 아침 6시부터 진행되는 환경정화 봉사활동으로, 시민단체의 자율적인 참여하에 지정된 구역별로 정화 활동을 펼치는 사업이다.

올해는 자연보호중앙연맹안동시협의회(회장 김명환), 바르게살기운동안동시협의회(회장 이석원), 안동소방서 남성의용소방대(남성대장 김은현), 한국자유총연맹 안동시지회(회장 김옥희), 안동시자원봉사센터(센터장 고운자), 대한적십자봉사회안동시지구협의회(회장 전중우), 예비군안동지역대(대장 김웅현) 총 7개 단체가 참여한다.

권기창 안동시장은 “바쁜 일정에도 이른 새벽부터 참여해 주신 시민단체 회원분들께 깊은 감사를 전한다”라며, “깨끗한 안동을 만들기 위해 안동시도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