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성무 시장, 새해 새벽 민생행보 이어가

3일 오전 5시 진해수협 초매식 및 풍어제 참석해 무사안녕 기원

환경이슈신문 | 기사입력 2019/01/03 [14:25]

허성무 시장, 새해 새벽 민생행보 이어가

3일 오전 5시 진해수협 초매식 및 풍어제 참석해 무사안녕 기원

환경이슈신문 | 입력 : 2019/01/03 [14:25]


허성무 창원시장이 새해 새백 민생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3일 오전 5시 진해수협 속천위판장에서 기해년 새해를 맞아 진해수협 초매식 및 풍어제에 참석해 풍어와 무사안녕을 기원했다. 허 시장은 앞서 지난 2일에도 오전 6시 10분 의창구 직업소개소를 방문해 경제적 약자인 1일 구직자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초매식과 풍어제는 허성무 창원시장, 노동진 진해수협장, 방태진 마산지방해수청장 등 유관기관·단체장, 어업인 등 100여명이 참석했으며, 진해수협 수산업 발전을 기원했다.

 

 해양수산시책 유공어업인에 대한 창원시장 표창과 수협 발전에 기여한 어업인 및 중매인 등에 대한 진해수협장 표창장 및 감사패 수여, 풍어와 무사안녕을 바라는 기원제, 경매시연 등 다양한 행사가 진행됐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수산자원 감소, 수입시장 개방, 중국의 불법어획 등 어업환경   변화로 힘들고 어려운 시기에 수산업이 처한 이런 어려움을 어업인 여러분과 함께   힘과 지혜를 모아 슬기롭게 대처한다면 충분히 극복할 수 있을 것이다”며 “기해년 새해에는 모든 어업인들의 소득이 증대되고 살기 좋은 어촌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리산 엄천강 래프팅
1/5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