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네트워크 > 거제.통영.고성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화 <스윙키즈>로 만나는 거제 포로수용소
1950년대 거제 포로수용소 완벽 구현
 
환경이슈신문   기사입력  2018/12/06 [18:09]

 


거제 포로수용소를 배경으로 한 영화 <스윙키즈>가 오는 12월 19일 개봉한다.

 

<스윙키즈>는 1951년 거제도 포로수용소에서 오직 춤에 대한 열정으로 똘똘 뭉친 오합지졸 댄스단 스윙키즈의 가슴 뛰는 탄생기를 그린 영화다.

 

<과속스캔들>과 <써니>의 강형철 감독의 신작으로, 배우 도경수와 박혜수,오정세 등이 출연한다.

 

영화는 약 17만명을 수용한 국내 최대 규모의 거제 포로수용소를 구현하기 위해 실제 1만평 규모의 세트장을 만들어 촬영됐다. 고증을 통해 섬세하게 완성된 세트는 관객들에게 1950년대의 거제 포로수용소를 생생하게 전달할 예정이다.

 

신채근 홍보담당관은 “이번 영화로 거제시와 거제 포로수용소가 평화와 역사의 상징으로 알려져 많은 분들이 거제를 방문해 주실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국전쟁 한복판, 다양한 국적의 사람들이 모여들었던 거제 포로수용소의 모습을 오는 12월 19일 스크린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광고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12/06 [18:09]  최종편집: ⓒ hkis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