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네트워크 > 김해.양산.밀양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밀양시 철새도래지 드론 방역 실시
 
환경이슈신문   기사입력  2018/12/06 [18:03]

 


밀양시는 겨울철 AI 발생 위험이 높아지고, 발생원인이 야생철새로 추정됨에 따라 지난 5일, 야생철새 주 출몰지역인 부북 가산저수지, 초동 신호저수지에 드론을 이용해 방역을 실시했다.

 

 이번 드론방역은 소독차량 진입이 어려워 차량으로는 한계가 있는 저수지 주변에 집중 소독함으로써 야생철새로부터의 감염을 사전 차단하는데 큰 도움을 줄 것으로 보인다.

 

 밀양시는 AI 예방을 위해 10월부터 다음해 2월까지를 특별방역대책기간으로 지정해 가축방역상황실을 운영하고 있으며, 전 가금농가 담당공무원제 지정, 전업규모농가에 담당공수의를 지정하여 주 1회 이상 전화예찰 및 현장 방역지도를 강화하고 있다.

 

 밀양시 민정식 부시장은 “고병원성 AI는 발생되기 전 사전차단이 아주 중요하다. 드론을 통해 질병 발생위험을 최대한 낮추어 가축질병 청정밀양을 유지하겠다.”라고 밝혔다.

 

 

광고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12/06 [18:03]  최종편집: ⓒ hkis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