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네트워크 > 거제.통영.고성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통영시, 숲의 소중함을 일깨우는 자리 마련
「숲가꾸기 1일 체험행사」를 통한 비료주기, 덩굴제거 실시
 
환경이슈신문   기사입력  2018/12/01 [17:22]

 

  통영시(시장 강석주)는 숲가꾸기 기간(매년 11월)을 맞이하여 11월 28일 통영산양스포츠파크 주변에서 숲의 소중함을 일깨우고 숲가꾸기 작업을 몸소 체험할 수 있는「숲가꾸기 1일 체험행사」를 개최했다.
 
 통영산양스포츠파크 주변에 지난해와 올해 봄철 식목일 기념 나무심기사업으로 동백, 왕벚나무 등 총1,400여 본을 식재한 곳으로, 이번 숲가꾸기 1일 체험행사에서는 식재목의 활착과 생장을 돕기 위한 비료주기와 덩굴제거 작업을 실시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행사가 숲의 소중함과 가치를 되돌아 볼 수 있는 기회였길 바라며, 미세먼지 저감 등 다양한 환경문제의 해결방안인 숲가꾸기사업을 통해 지역환경정화 및 미래자원인 산림의 부가가치 창출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숲가꾸기 기간의 설정 배경으로는 국민 식수운동을 연중 지속시켜 국토 녹화를 조기 달성하기 위해 1977년 육림의 날을 제정·시행하였고, 이후 1990년 육림주간을 거쳐 숲가꾸기 분위기를 장기간 지속시키고자 산림청에서 1995년부터 매년 11월을 숲가꾸기 기간으로 정하여 시행하게 된 것이다. 통영시는 숲가꾸기 기간의 의미를 되새기고 숲의 소중함을 일깨우기 위해 매년 숲가꾸기 1일 체험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광고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12/01 [17:22]  최종편집: ⓒ hkis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