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년숲 함양 상림공원 맨발로 걸어요”

29일 맨발학교 걷기대회 서춘수 군수 등 100여명 참가, 다볕당~물레방아 왕복 2km 가을 힐링 경험

환경이슈신문 | 기사입력 2018/10/01 [08:36]

“천년숲 함양 상림공원 맨발로 걸어요”

29일 맨발학교 걷기대회 서춘수 군수 등 100여명 참가, 다볕당~물레방아 왕복 2km 가을 힐링 경험

환경이슈신문 | 입력 : 2018/10/01 [08:36]

 

 힐링 열린 관광지 경남 함양군 상림공원이 최근 맨발걷기의 명소로 각광받으며 군민은 물론 관광객이 맨발걷기 삼매경에 빠지고 있다. 

 

 군에 따르면 29일 오전 맨발학교 함양지부(지부장 여운주) 주최로 서춘수 함양군수와 황태진 군의회의장을 비롯해 꿈나무유치원 원생과 학부모, 군민 등 1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맨발학교 걷기 행사가 열렸다.

 

 천연기념물 제154호인 함양 상림공원은 우리나라 최초의 인공림으로 천년 고목들 사이의 산책길이 1km 이상 이어지며 모래흙이 깔려 있어 자연스럽게 맨발로 걷기에 안성맞춤으로 최근 맨발걷기의 명소로 알려지고 있다.

 

 이날 오전 10시 상림공원 다볕당에서 모인 참가자들은 신발과 양말 등을 벗어놓고 맨발로 출발해 약수터를 거쳐 물레방아까지 왕복 2km를 걸었다.

 

 가족들과 함께 맨발걷기에 참여한 이들은 잘 정비된 산책로를 따라 하늘을 덮을 듯한 울창한 천년 숲 사이로 가을 햇살을 받으며 시원한 흙길을 걸으며 자연과 하나되는 힐링을 경험했다.

 

 걷기행사에 참여한 서춘수 함양군수는 “맨발로 걷기에 천년 숲 상림공원만한 곳은 우리나라에 없을 것이다”라며 “무르익어 가는 가을 함양 상림공원을 맨발로 걸으며 가을의 힐링을 경험해 보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맨발학교 함양지부는 함양 꿈나무유치원 원생과 학부모 등이 추축으로 지난 9월 1일 창단했으며, 매주 금요일 상림공원 자체 걷기행사와 매월 넷째주 토요일 군민 등이 참여하는 정기모임을 갖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리산 엄천강 래프팅
1/5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