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매물도 작업 인부 머리 찢어져 병원 이송

허재현기자 | 기사입력 2018/08/08 [16:10]

소매물도 작업 인부 머리 찢어져 병원 이송

허재현기자 | 입력 : 2018/08/08 [16:10]

 

 통영해양경찰서(서장 신동삼)는 7일(화) 오후 7시 10분경 통영시 소매물도 발전기 작업중인 인부 A씨의 머리가 찢어져 병원으로 긴급이송하였다고 밝혔다.

 

  7일(화) 오후 6시 10분경 통영시 소매물도 발전기 엔진룸 계측기 설치작업중 김 모씨(33세)가 철제기계 손잡이에 머리를 부딪치며 정수리부분이 약 3~4cm 가량 찢어져 같이 작업중이던 동료가 119로 신고하여 통영해경으로 이송요청 하였다.

 

 신고를 받은 통영해경은 거제남부파출소 구조정을 현장으로 급파하였다.

 

 현장에 도착한 통영해경 구조정 경찰관은 환자상태 확인 및 응급처치후 거제시 대포항으로 신속히 이동하여 대기중인 구급차량에 인계하여 병원으로 이송되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고성군 해명마을, 바지락 캐기 체험 ‘성황’
1/5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