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 수돗물에 불소투입 잠정중단

- 주민 여론조사 후 계속 투입여부 결정

환경이슈신문 | 기사입력 2018/05/25 [16:37]

거제시, 수돗물에 불소투입 잠정중단

- 주민 여론조사 후 계속 투입여부 결정

환경이슈신문 | 입력 : 2018/05/25 [16:37]

  불소는 세계보건기구(WHO)가 안전성을 공인하고 있는 가장 효율적인 충치예방법으로 알려져 있다.

 

이에, 거제시(박명균 시장권한대행)는 2008년부터 불소첨가기를 설치, 수돗물 불소농도를 적정농도(0.6~1.0ppm)로 조정하여 충치 예방사업을 하고 있다. 하지만 최근 불소가 인체에 유해하다는 논란이 제기되면서 거제의 시민사회단체를 중심으로 불소 투입사업 중단을 요구하고 있다.

 

이에 따라 거제시는 수돗물 불소투입에 대한 해당지역 주민대상 여론조사를 실시 할 계획이다.

 

우선 5월 25일부터 불소투입을 잠정중단하고, 향후 여론조사 결과에 따라 계속 투입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거제시의 구천정수장 급수지역은 거제면, 동부면, 남부면, 장승포동, 능포동, 아주동, 상문동 일부지역으로 음용인구는 약 61,000명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고성군 해명마을, 바지락 캐기 체험 ‘성황’
1/5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