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복합스포츠레저시설 조성사업 본격적인 사업추진

추가 사업자금 조달로 공사착공 가시화

환경이슈신문 | 기사입력 2018/05/25 [12:34]

김해복합스포츠레저시설 조성사업 본격적인 사업추진

추가 사업자금 조달로 공사착공 가시화

환경이슈신문 | 입력 : 2018/05/25 [12:34]


낙후된 김해서부지역을 개발하여 균형있는 동서발전을 위해 추진 중에 있는 김해복합스포츠레저시설 조성사업이 ‘18년 7월 ~ 8월 경 착공될 것으로 보인다.


 김해복합스포츠레저시설 조성사업은 김해시 진례면 송정리 일원, 면적 367만㎡의 G.B.(개발제한구역)를 해제하여 주거, 레저, 휴양이 어우려진 명품 복합타운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그 동안 특수목적법인 설립, 민간주주 간 분쟁 그리고 법적분쟁 등 예기치 못한 사정으로 진통을 겪어 왔으나,


 지난 2월 허성곤 김해시장과 김도호 군인공제회 이사장 간 간담회 이후, 군인공제회는 사업정상화에 필요한 추가 사업비 1,248억 원을 조달하기로 ‘18. 5. 17. 최종결정하였고 투자확약서를 김해시에 제출하였다.


 ‘18. 5. 24. ㈜록인의 주주인 김해시, 군인공제회 그리고 코레일테크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주주협약을 변경체결했고 김해시는 제1단계 사업인 도시개발(시례지구) 관련 인허가를 오는 6월말까지 조속히 마무리하여 ’18. 7월 ~ 8월 경 공사착공 및 2023년까지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김해시 관계자는 “김해복합스포츠레저시설 조성사업은 클레이아크 미술관, 김해도예촌 등 훌륭한 관광자원을 가진 진례지역을 주택단지, 골프장, 각종 체육시설 등 새로운 정주기반을 갖춘 신도시로 발전시켜 동서지역 균형발전의 첫출발이 될 것이며, 이를 토대로 김해서부지역 최대 숙원사업인 비음산터널 개통, 진례 신월역사 건립을 완비하여 인구 60만의 대도시 성장의 기틀을 마련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고성군 해명마을, 바지락 캐기 체험 ‘성황’
1/5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