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무한도전’ 박명수-하하-양세형, 세호 없는 ‘세호 하우스’ 점령! 폭소 만발 현장 공개!
 
김병화   기사입력  2018/02/03 [12:59]


‘무한도전’ 박명수-하하-양세형이 조세호가 없는 ‘세호 하우스’를 점령했다. 특집 ‘하우스 인앤아웃’에서 ‘밖돌이’ 팀이 된 조세호가 집을 비운 사이 ‘집돌이’ 팀인 세 사람이 그의 집을 습격한 것. 공개된 사진 속 세 사람이 옷방-주방-욕실-거실까지 집안 곳곳을 100% 완전 접수해 ‘집돌이’ 팀만의 오붓한(?) 시간을 만끽하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오늘(3일) 오후 6시 20분 방송되는 MBC 리얼버라이어티쇼 ‘무한도전’(기획 김태호 / 연출 임경식, 김선영, 정다히 / 작가 이언주)에서는 특집 ‘하우스 인앤아웃’ 대결 현장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박명수-하하-양세형이 마치 조세호가 된 듯 그의 집을 점령한 모습들이 폭소를 자아낸다. 세 사람은 옷방을 시작으로 주방-욕실-거실까지 ‘집돌이’의 세상을 만들어 눈길을 끈다.

 

양세형이 정장을 입고 스테이크를 준비하고 있는 모습이 눈길을 모으는데, 그는 집밥의 대가 백종원의 제자답게 ‘양셰프’의 면모를 보이며 놀라운 요리 솜씨로 미식가인 박명수의 입맛을 완전히 사로잡았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더한다.

 

특히 박명수가 나 홀로 버블 반신욕을 하며 ‘버블박’으로 변신한 모습도 포착돼 웃음을 자아낸다. 그는 거품으로 가득 찬 욕조에서 앙상한 각선미(?)를 뽐내는가 하면, 하하- 양세형과 함께 화끈한(?) 반신욕 타임을 즐기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밖돌이’ 팀이 된 조세호가 집을 비운 사이 ‘집돌이’ 팀인 박명수-하하-양세형이 그의 집에 가게 됐다고. 이들은 마트에서 한가득 먹을거리를 사와 하루를 보냈는데, 박명수는 스스럼없이 욕조에 들어가 반신욕을 즐기면서 “역시 반신욕은 남의 집이야~”라며 만족스러운 모습을 보였다는 전언이다.

 

박명수와 양세형의 활약을 영상에 담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하하의 모습도 공개될 예정인 가운데, ‘집돌이 3인방’의 세호 없는 ‘세호 하우스’에서의 하루는 어땠을지, 오늘(3일) 방송되는 ‘무한도전’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유재석-박명수-정준하-하하-양세형-조세호 등 여섯 멤버와 함께하는 ‘무한도전’은 시간이 더해질수록 더욱 좌충우돌한 도전을 통해 한 층 더 진한 웃음과 감동을 선사,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MBC ‘무한도전’>

 

광고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2/03 [12:59]  최종편집: ⓒ hkis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