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 기산국악당 태평고 치며 소원도 빌어요

환경이슈신문 | 기사입력 2020/10/04 [14:03]

산청 기산국악당 태평고 치며 소원도 빌어요

환경이슈신문 | 입력 : 2020/10/04 [14:03]

추석연휴 마지막날인 4일 산청군 단성면 남사예담촌 기산국악당에 코스모스가 만개했다.

기산국악당 대고각에 올려진 태평고는 울림판 지름 2m, 울림통 지름 3m, 무게는 500㎏에 달한다.

줄로 엮은 대북 가운데 국내에서 가장 큰 북으로 이곳을 찾는 관람객 누구나 두드리며 소원도 빌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