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지역네트워크 > 부산/울산/경남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아세안 교류증진, 아세안 언론인 부산 방문!
‘한-아세안 언론인 교류사업’, 아세안(10개국) 언론인 30여명 방문
 
환경이슈신문 기사입력  2017/10/11 [08:22]

 부산시는 외교부 주최로 10월 12일부터 20일까지 아세안 10개국 30여 명의 언론인이 한국을 방문하는 ‘한-아세안 언론인 교류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부산시는 이번 ‘2017. 한-아세안 언론인 교류사업’의 첫 번째 방문지가 부산인 만큼 아세안 언론매체를 대상으로 글로벌 부산을 알리고, 도시 브랜드 제고를 위해 부산의 대표 문화․관관명소를 안내할 예정이다.

 

  먼저, 아세안 언론인이 부산에 머무는 동안 ▲아세안문화원을 비롯 APEC기후센터를 방문하여 한-아세안 협력사업의 성과를 살펴보고, ▲BIFF영화제 및 FLY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해 ‘문화로 하나되는 아시아’를 향해 한 걸음을 더 가까이 다가갈 전망이다. 그 외 ▲바다를 중심으로 한 자연 절경(송도·해운대·광안리·기장 등)과 함께 누리마루, 용두산 공원(부산타워), 국제시장(609 청년몰), F1963(舊 고려제강) 등 주요 관광명소를 찾아 글로벌 해양 관광도시 부산의 매력을 직접 체험해 볼 예정이다.

 

  부산시 박우근 대변인은 “2017년은 아세안 창설 50주년 및 한-아세안 문화교류의 해인 만큼, 이번 행사가 가지는 의미가 남다르다”며 “아세안은 부산과 경제분야 뿐만 아니라 관광‧의료‧영상산업 등 다양한 영역의 교류가 확대되고 있는 중요 파트너로 미래 지향적이며 호혜적인 파트너십을 위해 지속적으로 시정 공감대 확산과 외신 네트워크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10/11 [08:22]  최종편집: ⓒ hkis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