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네트워크 > 부산/울산/경남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수산자원연구소,‘보리새우’ 대량 방류
눌차도, 진우도 인근해역에 약 700만 마리
 
환경이슈신문 기사입력  2017/09/24 [11:18]

 부산시 수산자원연구소는 19일 강서구 눌차도, 진우도 인근해역을 시작으로, 9월 20일 사하구, 영도구, 남구 연안에 어린 보리새우 약 550만 마리를 방류했다. 또한 연구소는 현재 생산되고 있는 보리새우 약 150만 마리를 9월 말경에 추가로 방류할 예정이다.


어린 보리새우는 8월 어미 보리새우로부터 수정란을 받아 약30일 정도 지난 것으로 크기가 1.2cm정도 된다. 방류한 보리새우는 내년 가을쯤 성체로 성장하여 어획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요즘 낙동강하구 연안에는 보리새우가 예년에 비하여 많이 어획되어 미식가들의 입맛을 돋우고 있다. 크기가 20cm안팎의 대형 보리새우는 맛이 뛰어나 구이와 튀김 요리로 인기가 있으며, 속칭 ‘오도리’라 불리는 날것은 쫄깃하면서도 단맛이 일품으로 미식가들이 좋아하는 어업인들에게는 고수익 품종이다.


연구소는 2009년부터 매년 이맘때 보리새우를 방류하였다. 의창수산업협동조합 자료에 따르면 2011년 보리새우 위판량은 약2톤이었으나 2017년 8월말 현재 약8톤으로 400% 늘어났으며, 그 효과로 어업인들은 높은 소득을 올리고 수산물시장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는 효자 품종이다.


한편, 연구소는 앞으로 지역 어업인들의 고소득 품종인 대구, 보리새우, 재첩, 꽃게, 해삼 등의 연구생산 및 개발에 주력하여 부산연안의 자원조성 및 어업인 소득증대에 더욱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9/24 [11:18]  최종편집: ⓒ hkis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