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네트워크 > 부산/울산/경남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자동화로 경험하는 또 다른 세상”
2017 창원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 개막
기계산업의 메카 경남 창원 CECO서 개최
 
환경이슈신문 기사입력  2017/06/15 [14:44]

 


영남지역 최대 규모의 자동화정밀기기 전시회인 ‘2017 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KOFAS-Changwon2017)13일부터 16일까지 나흘간 창원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다.

 

경남도와 창원시가 주최하고 한국기계산업진흥회가 주관하는 이번 전시회는 자동화로 경험하는 또 다른 세상이라는 슬로건으로 독일, 미국 등 18개국 173개 업체가 참여하여 406개 부스 규모로 진행된다.

 

SFA(스마트공장자동화)모션컨트롤전, 제어계측시험검사기기전, 금속가공기계전 등 8개의 전문분야별로 전시회가 구성되어 약 20,000여명의참관객들이 전시장을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정부의 ‘4차 산업혁명 비전을 선도할 핵심 자동화 기술인 스마트 공장, 3D프린터, 3D레이저 측정기 등 다양한 신기술과 신제품이 소개된다.

 

기계기술 세미나, 스마트 공장 구축전략 세미나, 명장 초청 강연회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개최되어 자동화 산업의 국내외최신기술 동향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다.

 

특히 올해에는 플랜트 기자재 수요가 많은 중동과 인도, 일본지역을 집중 공략하기 위해15개 해외 유수 EPC(설계조달시공)업체의 벤더등록 담당자를 초청해 국내 100개 업체와 1:1상담을진행한다.

 

, 전시회 참가업체가 직접 초청한 10여명의 해외바이어와 55천불 이상의 상담과 계약이 성사될 것으로 전망되는 맞춤바이어 수출상담도 진행될 예정이다.

 

지난해 2016 창원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에서도 대표적으로 창원소재 ()지티에스코리아의 형상측정기 2억원, 신요케미칼 수용성 절삭유 자동혼합 공급장치 3천만원 등의 계약 성과를 올리는 등 총436, 6100만 불의 상담과 계약이이루어졌다.

 

김신호 경남도 국제통상과장은 이번 2017 창원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을 통해 새로운 기술과의 융합으로 진화하는 자동화 기술과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3차원측정기술 등 다양한 4차 산업 핵심기술을 직접 확인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6/15 [14:44]  최종편집: ⓒ hkis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