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뉴스 > 공공기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환경재단, SK E&S,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미세먼지에 취약한 소아천식 어린이 돕기에 나서
 
환경이슈신문 기사입력  2017/06/04 [11:14]

 62, SK E&S 본사 17층에서 저소득층 소아천식 어린이 지원사업 협약식진행.

국내 심각수준의 미세먼지 농도는 호흡기 질환의 주요인으로 특히 어린이에게 위협적.

저소득층 소아천식 어린이 치료와 생활환경 개선, 어린이캠프 등 복합 지원 실시

 

 

미세먼지로 인한 환경성질환으로 고통받는 소외계층 어린이를 돕기 위해 기업과 환경·복지단체가 협력사업을 펼친다.

 

환경재단과 SK E&S,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62일 오후 3SK E&S 본사 17층 경청재에서 저소득층 소아천식 어린이 지원사업 협약식을 갖고 경제적 어려움으로 치료를 받지 못하는 소아천식 어린이 지원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이들은 우선 7월에 교육청, 보건소, 협력병원과 연계하여 서울시 저소득층 소아천식 어린이 30명을 선정, 치료를 지원하고 호전도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여 완치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해당 어린이의 가정에는 공기청정기와 미세먼지 농도 측정기를 설치하고 미세먼지 투과방지 마스크 등을 공급하게 된다.

 

전문 기관을 통한 가정별 맞춤형 생활환경 개선을 실시, 천식 및 호흡기질환을 유발할 수 있는 요인을 근본적으로 제거하는 활동도 펼친다. 10월경에는 치료 어린이를 대상으로 12일 캠프를 실시, 개인별 호전도를 체크하고 대기 환경의 중요성과 미세먼지 대응에 대한 교육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선정된 어린이는 만 18세까지 매년 정기검진을 통해 완치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지원하게 된다. 2차 연도인 2018년부터는 지원 지역을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환경재단 등은 이 사업을 통해 미세먼지로 고통 받는 소아천식 어린이들의 건강 회복과 삶의 질 향상은 물론 미래의 경제적 부담 경감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6/04 [11:14]  최종편집: ⓒ hkis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