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크리스마스 최고 기프트는 롯데호텔서울 알리 디너 콘서트

환경이슈신문 | 기사입력 2019/12/03 [07:24]

올 크리스마스 최고 기프트는 롯데호텔서울 알리 디너 콘서트

환경이슈신문 | 입력 : 2019/12/03 [07:24]

"가수 알리의 환상적인 공연과 크리스마스 특별 만찬을 즐기며 크리스마스를 행복하게 보내세요."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호텔서울은 오는 24~25일 2층 크리스탈 볼룸에서 알리의 크리스마스 디너 콘서트 'Gift'(기프트)를 연다고 1일 밝혔다.

알리는 KBS 2TV 인기 예능 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에서 여러 번 우승하는 등 뛰어난 가창력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아왔다. 특히 올해가 첫 솔로 음반을 내고 10주년인 해여서 이번 공연이 그에게 더욱더 의미 있다.

이 디너 콘서트는 24일 오후 7시, 25일 오후 6시부터 각각 진행한다.

호주산 청정육 안심 스테이크, 전남 완도산 전복구이, 캐비어를 얹은 연어 타르타르 등 최상급 식자재로 호텔 셰프가 요리한 만찬이 한 시간 동안 이어진 뒤, 알리가 무대에 올라 허스키하면서도 깊은 목소리로 크리스마스 밤을 수놓는다

호텔 측은 "일반 공연장보다 여유롭게 알리의 명품 보컬을 감상할 수 있을 기회다"고 전했다.

티켓은 R석 22만원, S석 20만원.

롯데호텔서울은 '알리 디너 콘서트 객실 패키지'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선보인다. 알리의 크리스마스 디너 콘서트와 호캉스를 함께 즐길 수 있도록 꾸민다.

알리 디너 콘서트 R석 2매를 비롯해 객실 1박, 뷔페 레스토랑 '라세느' 2인 조식, 로맨틱한 분위기를 돋울 객실 내 웰컴 와인 1병과 미니 쿠키, 피트니스·수영장 이용 등으로 구성한다. 레이트 체크아웃(오후 2시) 특전도 가능할 경우 제공한다.

메인타워 슈페리어 룸 기준 61만4500원, 이그제큐티브 타워 그랜드 딜럭스룸 기준 70만5000원(세금봉사료 별도)부터. 패키지 이용 시 체크인 당일 공연 관람만 가능하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자갈에 굽는 전통 한과 맛보세요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