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혈세 이렇게 썼으면…” 주민의 제안, 예산이 되다

금정구, 2020년 예산 반영 주민참여예산사업 확정

허재현기자 | 기사입력 2019/10/08 [15:06]

“혈세 이렇게 썼으면…” 주민의 제안, 예산이 되다

금정구, 2020년 예산 반영 주민참여예산사업 확정

허재현기자 | 입력 : 2019/10/08 [15:06]

금정구(구청장 정미영)는 지난 7일, 주민참여예산위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제2회 금정구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총회’를 개최하고 2020년 예산안에 반영될 주민참여예산사업을 확정했다.

금정구는 8~9월 총 49건의 주민제안사업에 대한 사업부서 검토와 분야별 4개 분과위원회의 1차 심의를 마쳤으며, 총회에 앞서 주민참여예산위원을 대상으로 적정사업에 대한 사전 우선순위 선정 투표를 완료했다.

총회는 2019년 주민참여예산제도 운영 성과보고, 주민제안사업 총괄 설명 및 사업 소개, 적정사업에 대한 최종 우선순위 선정과 부적정사업에 대한 총괄 심의 순으로 진행됐으며, 회의를 통해 확정된 2020년 금정구 주민참여예산사업의 총규모는 총 17건, 29억 6백만 원으로 대학가주변 안전 확보(CCTV 설치), 연중 수시 방역(친환경 방역약품 구입, 방역장비 대여사업), 청소년을 위한 문화공연 행사(청소년 어울림마당 운영), 오륜동 주차장 확보, 범어사 누리길 안내판 설치 등의 순으로 우선순위가 선정되었다.

정미영 금정구청장은 “금정구민과 주민참여예산위원들이 더 나은 금정구를 만들기 위해 고민하셔서 만들어 낸 결과물인 만큼 예산반영 뿐만 아니라 사업추진까지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관리해가겠다”고 말했다.

구 주민참여예산은 금정구의회의 심의를 거쳐 내년 예산으로 최종 확정되며 그 결과는 12월말 구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진주유등축제 현장"
1/5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