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 러시아 극동지역, 에너지 및 조선산업 협력 논의

울산시 투자유치단, 24일 ~ 25일 러시아 모스코바 방문

환경이슈신문 | 기사입력 2019/06/26 [09:37]

울산시 - 러시아 극동지역, 에너지 및 조선산업 협력 논의

울산시 투자유치단, 24일 ~ 25일 러시아 모스코바 방문

환경이슈신문 | 입력 : 2019/06/26 [09:37]

 러시아, 네덜란드, 덴마크 투자유치단을 이끌고 러시아 모스코바를 방문중인 송철호 울산시장 일행은 6월 24일 러시아 대표 에너지 기업인 로즈네프트사(社), 루크오일사(社), 노바텍사(社)를 잇따라 만나 ‘울산시-러시아 극동지역 에너지 및 조선산업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투자 간담회에서 송철호 시장은 동시베리아 태평양 송유관(ESPO) 확대를 통한 러시아 - 울산 간 오일·가스분야의 협력과 울산 동북아 오일가스 허브사업에 적극적인 투자를 요청했다.


 또한, 한-러 조선업 협력방안으로 조선기자재 협력 네트워크 구축과 조선 기술인력 양성교육 교류사업도 함께 제안하였다.


 한편, 로즈네프트사(社)는 러시아 최대 석유 및 가스회사로 액화천연가스(LNG) 매장량 및 생산 측면에서 세계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국영기업이며, 극동지역 즈베즈다 조선소 현대화 사업을 위해 현대중공업, 삼성중공업 등 한국조선 기업과 협력하고 있다.


 루크오일사(社)는 석유 및 가스탐사 및 생산으로 러시아 정유업계를 이끌고 있는 기업이며, 노바텍사(社)는 러시아 최대 천연가스 생산기업 중 하나로, 북극 액화천연가스(LNG)-2 프로젝트(야말 2차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다.


 다음날인 6월 25일에는 극동지역개발부를 방문하여 오일·가스 등 에너지 분야를 비롯한 일자리, 조선 부분에 대한 협력방안에 대하여 의견을 나누고, 2020년 울산에서 개최될 ‘제3차 한-러지방협력 포럼’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도 요청할 예정이다.


 또한, 이석배 주 러시아 대한민국 대사를 만나 러시아 경제동향을 청취하고 한-러 경제협력 방안에 대한 의견을 수렴한다.


 이밖에 러시아의 실리콘 밸리로 불리는 러시아 최대의 과학기술 혁신단지 ‘스콜코보 혁신센터’를 방문하여 테크노파크, 대학, 연구개발 센터를 방문한다.


 모스크바에 위치한 스콜코보 혁신센터는 우주, 의료, 에너지, 정보통신기술, 원자력 분야를 중심으로 기술상용화 및 첨단과학기술기반 경제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조성된 첨단산업 기술단지다. 현재 약 1,000개 기업 및 연구소, 대학 등이 입주해 있다.


 울산시는 이번 러시아와의 에너지 및 조선산업의 교류협력을 통해 북방경제의 실질적 기반을 마련하였으며, 투자유치 및 지역 기업체의 수출 교두보 확보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카메라 위 천연기념물 '팔색조'
1/5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