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북방정책 연계 부산 관광시장 다변화 본격 시동

러시아 등 극동지역 개척을 통한 관광시장 다변화로 국제관광도시 부산 위상 제고

환경이슈신문 | 기사입력 2019/05/25 [13:10]

신북방정책 연계 부산 관광시장 다변화 본격 시동

러시아 등 극동지역 개척을 통한 관광시장 다변화로 국제관광도시 부산 위상 제고

환경이슈신문 | 입력 : 2019/05/25 [13:10]


 부산시(시장 오거돈) 및 부산관광공사(사장 정희준)는 5월 24일부터 26일까지 러시아 블라디보스톡에서 개최되는 2019 태평양국제관광전시회(PITE 2019)에 참가하여 부산관광을 홍보한다.

 

 2014년부터 발효된 비자면제 협정 이후 최근 부산을 방문하는 러시아 관광객의 증가율이 매해 20%에 달하고 있으며, 그중에서도 블라디보스톡은 3개의 항공사(러시아 1, 한국 2)가 직항편을 운영하고 있는 관광정책 다변화의 핵심지역이다.

 

 이에 따라, 부산시는 신북방정책과 연계하여 올해로 23회째를 맞이하는 태평양국제관광전시회에 참가, 대한민국 지자체로는 유일하게 관광홍보부스를 운영하여 러시아 관광객 및 신북방 주요도시의 참가자들에게 부산관광을 홍보한다는 계획이다.

 

 부산시는 관광지도, 리플렛 등 홍보책자 배부, 부산관광 SNS 팔로우 이벤트 및 설문조사 실시 등 부산관광정보의 홍보 이외에도 향후 극동지역 관광시장 개척을 위한 과제도 동시에 수집할 예정이다.

 

 또한, 부산시와 부산관광공사는 한국관광공사와 공동으로 5월 24일 저녁 현지 주요 여행사 관계자를 초청하여 부산관광 활성화를 위한 관광설명회를 실시한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신규 관광상품 개발 및 관광객 유치 확대를 위한 논의가 있을 예정으로 러시아 여행사들과의 네트워크가 더욱 공고해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박람회 참가가 극동지역 관광객 유치 마케팅을 강화하는 시발점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이번 전시회 참가를 계기로 현지 네트워크와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국제관광도시 부산을 러시아 등 극동지역에 더 많이 알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 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름다운 모정' 꾀꼬리의 육추
1/5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