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마스크 착용 의무화’캠페인 실시

남을 위한 배려 · 나를 지키는 힘, 마스크 착용

신영미 기자 | 기사입력 2020/12/03 [16:57]

밀양시, ‘마스크 착용 의무화’캠페인 실시

남을 위한 배려 · 나를 지키는 힘, 마스크 착용

신영미 기자 | 입력 : 2020/12/03 [16:57]

[환경이슈신문=신영미 기자] 밀양시는 2일 장날을 맞이해 아리랑 전통시장 등 시장을 이용하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마스크 착용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시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피로도가 높아진 시민들의 예방수칙 준수 인식이 느슨해지고, 인근지역의 코로나19 소규모 집단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관내 코로나19 전파의 잠재적인 위험요소가 될 수 있다고 판단하고 적극적으로 홍보에 나섰다.

이날 보건위생과장 등 직원 20여명은 밀양 시외버스터미널 자생시장과 아리랑전통시장을 찾아 시장 이용 시민들을 대상으로 현수막, 전단지 등을 활용해 마스크 착용을 홍보하고 마스크 부착용 아로마 패치 등을 배부하며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필수예방수칙 준수와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독려했다.

시는 그 동안 피로감에 지친 시민들에게 연말까지 조금만 더 힘을 내 마스크 착용 생활화 및 타 지역 방문 등을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밀양시는 이달 7일에도 시장을 이용하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추가적으로 캠페인을 벌일 예정이다.

천재경 보건소장은 “관내 코로나19 감염자가 상당기간 동안 10명 내외를 유지하고 있어 안정세로 접어들었다고는 하지만, 여전히 인근 지역의 확산세가 지속되고, 이로 인한 접촉자가 다수 발생하고 있어 긴장감이 감돌고 있다”며 “시민들은 예방수칙을 잘 준수하고 방역당국은 촘촘한 방역체계를 구축해 코로나19를 빠른 시일 내에 극복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