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부지방산림청, ‘산불대응센터’ 조성 완료!

산불재난 대응태세 확립을 위한 산불대응센터 조성

환경이슈신문 | 기사입력 2020/10/16 [20:52]

북부지방산림청, ‘산불대응센터’ 조성 완료!

산불재난 대응태세 확립을 위한 산불대응센터 조성

환경이슈신문 | 입력 : 2020/10/16 [20:52]

북부지방산림청은 원주시 단구동에 산불진화인력 근무여건 개선 및 산불진화장비 보관시설 확보 등 산불재난 대응태세 확립을 위한 ‘산불대응센터’ 조성을 완료하고 10월 15일 준공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북부지방산림청에서는 산불현장의 최일선에서 진화작업을 하는 산불재난 특수진화대원을 도시지역·야간산불 등에 전문적으로 대응하는 광역단위 상시 진화인력으로 운영하고 있으나, 현재까지 컨테이너 등 간이시설에서 대기하고, 노후화된 좁은 창고에 진화 장비를 빽빽이 보관하였으며, 땀에 젖은 몸을 씻지도 못하고, 그을음 범벅인 산불 진화복을 퇴근하기 전까지 입고 있었다.

금회 조성한 ‘산불대응센터’의 규모는 부지 면적 2,651㎡, 연면적 242.96㎡로, 북부청에서는 산불재난 특수진화대원(13명)의 근무환경 개선을 위한 대기실·샤워실·휴게실을 포함한 위한 각종 편의시설과 산불 대응 체계 구축을 위한 진화차량 차고 및 기계화진화시스템·개인진화장비 등 장비 보관을 위한 창고 시설 등을 4억 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6월부터 4개월 동안 조성하였다.

’19년에 인제국유림관리소에 1개소를 조성하였으며, 금년도에 북부지방산림청, 수원국유림관리소, 민북지역국유림관리소 등 3개 관리소에 조성한다.

최수천 청장은 “최근 건조한 날씨가 지속되어 산불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는데, 산불재난 대응태세 확립을 위한 ‘산불대응센터’가 가을철 산불조심기간(11.1.~12.15.)부터 본격적으로 운영될 예정이고, 향후 더욱 꼼꼼한 산불 대응과 예방에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