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여성친화도시 조성 위해 TF팀 회의 개최

부서 협업을 위한 행정기반 구축 노력

윤진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7/31 [15:43]

창원시, 여성친화도시 조성 위해 TF팀 회의 개최

부서 협업을 위한 행정기반 구축 노력

윤진희 기자 | 입력 : 2020/07/31 [15:43]

[환경이슈신문=윤진희 기자]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31일 시청 시민갈등관리위원회실에서 9개 부서 TF팀 실무자 12명이 참석한 가운데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TF팀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시는 여성 대표성 향상을 위해 행정기반 주요 지표를 점검하고, 2025년 기준 ▲위원회 여성위원 비율 45% ▲5급 이상 여성관리자 임용 25% ▲출연 공공기관 여성관리직 비율 15% ▲주민자치위원 여성위원 비율 50%을 달성하기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또한 각 부서 위원회에 여성친화도시 시민참여단을 위촉하여 시정에 여성 참여를 확대하고, 향후 사업추진 시 여성가족과 사전 협의, 시민참여단과 함께 할 수 있는 사업 등을 모색했다.

시는 행정조직내 협업 증진을 위해 도시재생과 등 10개부서 25명으로 구성된 여성친화도시 조성 TF팀을 2019년 10월 25일부터 운영하고 있다.

김남희 여성가족과장은 “성평등 정책 행정기반을 구축하고, 부서간 협업을 통해 모두가 행복한 젠더시티 창원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