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태장3리 LPG소형저장탱크 준공…43가구 혜택

난방.취사 연료비 절감 효과…에너지 복지 향상

환경이슈신문 | 기사입력 2019/12/03 [07:25]

영주시, 태장3리 LPG소형저장탱크 준공…43가구 혜택

난방.취사 연료비 절감 효과…에너지 복지 향상

환경이슈신문 | 입력 : 2019/12/03 [07:25]

경북 영주시(시장 장욱현)가 순흥면 태장3리에 마을단위 LPG소형 저장탱크 보급사업을 준공해 43세대의 주민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게 됐다.

시는 2일(오전 11시) 순흥면 태장3리 마을회관에서 LPG소형 저장탱크 보급사업’준공식을 가졌다.

시는 총사업비 3억1600만 원(도비1억35백만원, 시비1억49백만원, 주민부담 32백만원)을 투입해 올해 2월 주민설명회를 시작으로 3월 한국LP배관망사업단 업무협약 등 사전절차를 완료하고 8월부터 공사에 착수해 4개월에 거친 공사 끝에 LPG소형 저장탱크 2톤 용기 1기와 250kg 충전용기 18개소 및 가스배관망 1㎞를 준공했다.

이번 사업 준공으로 그동안 LP가스용기, 연탄, 석유, 심야 전기보일러 등을 사용해 온 순흥면 태장3리 43가구 주민들은 그동안 배달시켜 사용하는 불편함이 사라지고 도시가스처럼 사용량에 따라 고지된 요금만 납부하면 된다. 그 외 안전점검 서비스 등을 제공받을 뿐 아니라 난방비도 크게 절감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권영식 태장3리 마을 이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 경상북도와 영주시의 지원으로 우리 마을에서도 경제적인 청정연료를 도시가스처럼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게 됐다”며 “노령인구가 대다수인 주민 모두가 값 싸고 안전하고 편리한 연료를 사용할 수 있게 되어 대단히 기쁘다.”며 크게 환영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농촌 인구가 점차 노령화되어 취사 및 난방연료가 값싸고 편리한 연료로 대체되어야 한다. 앞으로 노령인구가 많은 농촌의 연료문제 해결을 위해 LPG배관망 구축사업을 적극 확대해 나갈 계획”이며 `2020년에도 국, 도비 사업을 포함해 3개 마을에 사업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LPG소형 저장탱크 보급사업’은 도시가스가 공급되지 않아 연료비 부담이 많은 농촌지역에 LPG소형 저장탱크를 설치하고 마을 내 모든 세대를 지하 배관망으로 연결, LPG를 도시가스처럼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연료를 공급하는 사업이다.

한편 영주시는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평은면 지곡리, 순흥면 내죽1리, 풍기읍 창락리, 이산면 문화마을, 부석면 임곡1리 등 5개 마을의 LPG소형저장탱크 보급을 완료하고 이번 순흥면 태장3리 마을의 LPG 보급 준공식을 갖게 됐다. 2020년에는 국.도비 지원사업을 포함하여 최소 3개 마을의 LPG 소형 저장탱크 보급 사업을 계획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자갈에 굽는 전통 한과 맛보세요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