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공약이행 시민과 함께한다”

15일 주민배심원 1차 회의…일반시민 55명 구성

환경이슈신문 | 기사입력 2019/10/15 [10:33]

“울산시, 공약이행 시민과 함께한다”

15일 주민배심원 1차 회의…일반시민 55명 구성

환경이슈신문 | 입력 : 2019/10/15 [10:33]

울산시는 10월 15일 오후 2시 본관 2층 대회의실에서 송철호 시장, 주민배심원,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관계자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장공약 조정·심의를 위한 주민배심원 1차 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 제도는 시민과의 약속인 시장 공약사업 추진을 전문가가 아닌 시민 참여를 통해 의사결정의 질적인 향상과 공약의 투명성 확보를 위해 도입한 제도이다.

이날 회의는 위촉장 수여, 매니페스토와 주민배심원제 이해를 위한 교육, 분임토의 등으로 진행된다.

울산시는 주민배심원 회의를 통해 지금까지 추진해온 민선 7기 공약사업의 이행 상황을 시민들에게 알리고, 시민의 의견을 수렴해 현실에 맞게 재정비할 계획이다.

사업은 투명성 확보를 위해 민간단체인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가 주관한다.

주민배심원은 만 19세 이상 시민 중 성.연령.지역을 고려한 무작위 추첨 방식을 통해 총 55명을 선발했다.

울산시 관계자는 “주민배심원제 운영을 통해 도출된 시민의 소중한 의견을 담은 권고안을 시정에 반영해, 내년도 민선 7기 시장공약 이행평가에 대비하고 공약 이행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10월 29일 개최되는 2차 회의에서는 주민배심원들이 5개 분임별 토의를 통해 이행계획 변경이 필요한 공약에 대해 점검한다. 또 11월 12일 개최되는 3차 회의에서 분임별 토의 결과를 전체 배심원이 공유하고 시민의 의견을 담은 권고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항공운송산업 경쟁력 강화위한 정책 토론회
1/4
광고